잠시만 기다려 주세요. 로딩중입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어느덧 한 해가 저물고 있다. 예년에 비하면 비교적 추위가 덜할 것이라고는 하지만 옆구리가 허전한 솔로들에게는 역시나 추운 연말연시가 될 듯. 하지만 언젠간 나도 커플을 이룰거라는 희망을 가지며 미리 로맨틱한 분위기에 젖어보는 것은 어떨까? 준비하는 자에게 기회가 오나니.... 이에 연말을 따뜻하게 녹여줄 로맨틱 코미디 5편을 선정해 보았다.



 

    1.유브 갓 메일  


유브 갓 메일
감독 노라 에프런 (1998 / 미국)
출연 멕 라이언, 톰 행크스, 데보라 러시, 진 스테플레턴
상세보기


로맨틱 코미디의 최강커플, 톰 행크스와 맥 라이언이 [볼케이노], [시애틀의 잠못 이루는 밤]에 이어 세 번째로 함께 한 영화. 귀여운 여인의 대명사 맥 라이언이 자신의 전성기에 정점을 찍었던 작품이기도 하다. 1940년대 영화 [모퉁이 서점(The Shop Around The Corner)]을 리메이크한 것이지만 인터넷 메일을 통해 사랑을 키워가는 두 남녀의 모습이 현대적인 트랜드에 걸맞게 잘 각색되었다.

현실 세계에서는 앙숙이지만 사이버 공간에서는 속내를 털어놓는 익명성의 부조화가 주는 유머로 관객들의 마음에 흐뭇한 웃음과 감동을 선사한다. 로맨틱 코미디의 교본과도 같은 영화.



 

    2.아는 여자  


아는 여자
감독 장진 (2004 / 한국)
출연 정재영, 이나영, 임하룡, 박준서
상세보기


늘 재기발랄한 유머로 매니아를 몰고다니는 장진 감독이었지만 그가 로맨틱 코미디를 만들리라고는 생각도 하지 못했다. 그것도 마초적인 캐릭터만 맡아온 장진의 페르소나, 정재영을 주연으로 말이다. 여기에 이나영이라는 스타급 배우가 가세한 [아는 여자]는 장진식 코미디가 로맨틱 코미디라는 장르와 결합해 최고의 시너지 효과를 발휘하는 수작이다.

비록 개봉당시 흥행에서는 저조한 성적을 거뒀지만 작품의 진가를 알게 된 팬들의 입소문에 의해 좋은 평가를 받았다. 실연의 아픔과 동시에 시한부 선고를 받은 야구선수가 모든 것을 잊고 삶을 체념할 즈음 그의 앞에 나타난 엉뚱하고 사랑스런 여인과 연애를 시작하는 내용의 이 영화는 촌철살인의 유머와 환상적인 주,조연의 호연으로 한국 영화에서는 보기 드물게 완성도 높은 코믹 멜로의 진수를 보여준다. 보고나면 자신도 모르게 흐뭇한 미소가 지어지는 영화.



 

    3.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  


이보다 더 좋을 순 없다
감독 제임스 L. 브룩스 (1997 / 미국)
출연 잭 니콜슨, 헬렌 헌트, 그렉 키니어, 쿠바 구딩 주니어
상세보기


[애정의 조건], [브로드캐스트 뉴스] 등을 통해 코미디와 감동적인 드라마의 황금비율을 맞췄던 명감독 제임스 L. 브룩스가 녹록치 않는 솜씨를 다시한번 발휘한 로맨틱 코미디. 놀랍게도 불혹의 나이를 훨씬 넘긴 명배우 잭 니콜슨이 결벽증세가 있는 괴팍한 캐릭터로 등장해 여주인공과의 서투른 로맨스를 일궈 나간다.

감독의 연출력도 발군이지만 역시나 돋보이는건 주연을 맡은 두 배우의 열연. 이 작품을 통해 잭 니콜슨과 헬렌 헌트는 나란히 아카데미 남,녀 주연상의 영광을 안았다.  또한 인간 배우들 못지 않게 비중있는 캐릭터로 나오는 브뤼셀 그리폰의 연기도 백미다. 한때 이 영화의 영향으로 애완견 시장에서 브뤼셀 그리폰의 인기가 하늘을 찔렀다는 후문도 있을 정도.



 

    4.사랑의 블랙홀  


사랑의 블랙홀
감독 해롤드 래미스 (1993 / 미국)
출연 빌 머레이, 앤디 맥도웰, 크리스 엘리엇, 스티븐 토볼로스키
상세보기


다소 비현실적인 설정을 가진 작품이긴 하지만 [사랑의 블랙홀]은 로맨틱 코미디를 논할 때 결코 빼놓을 수 없는 영화다. 똑같은 하루가 무한반복되는 현실에 놓이게 된 한 냉소적인 남자가 결국 인간관계의 의미를 깨닫고 진실한 사랑을 찾게된다는 독특한 설정은 한때 유수의 TV버라이어티 쇼에서 수차례 패러디하기도 했다.

원래 주연으로 내정되어 있던 톰 행크스는 각본상의 캐릭터에 비해 너무 순한 이미지라서 결국 빌 머레이로 교체되었으며, 실제로 머레이는 까칠한 성격의 주인공을 완벽에 가까울 정도로 잘 소화해냈다. 전성기 때의 앤디 맥도웰 역시 특유의 선한 미소로 관객을 사로잡는다.



 

    5.노팅 힐  


노팅 힐
감독 로저 미첼 (1999 / 영국, 미국)
출연 줄리아 로버츠, 휴 그랜트, 리처드 맥케이비, 리스 이반스
상세보기


부유한 청년을 만나 팔자 고치는 평범한 여성의 전형적인 신데렐라 스토리에 신물이 난 관객이라면 발상을 뒤집어 평범한 남자가 잘나가는 여자를 만나 인생이 바뀐다는 영화에 관심을 가져보자. [노팅 힐]은 웨스트 런던에서 한 조그마한 서점을 운영하는 남자가 헐리우드의 유명 여배우를 만나 진정한 사랑을 키워간다는 역발상의 신데렐라 이야기다.

실제 헐리우드의 슈퍼스타인 줄리아 로버츠가 자전적인 캐릭터를 맡아 열연하고 있으며 순박한 서점 주인의 휴 그랜트도 사람 좋고 소심한 남자의 전형적인 모습을 보여주며 간만에 호연을 펼쳤다. 물론 두 주인공의 연기도 훌륭하지만 [노팅 힐]의 백미는 휴 그랜트의 극 중 룸메이트로 출연한 리스 이판. 주로 연극무대에서 경력을 쌓아온 배우여서인지 개성강한 캐릭터를 포복절도할 웃음으로 승화시키며 빛나는 조연으로서의 임무에 120% 충실한 연기를 보여준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본 포스트는 2009년 1월 1일자 미디어몹의 메인기사에 선정되었습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본 포스트는 2009년 1월 3일자 네이버의 메인기사에 선정되었습니다.





▶ 저작권 관련사항 ◀

본 블로그의 모든 글에 대한 권리는 ⓒ 2007-2023 페니웨이™에게 있습니다. 내용 및 이미지의 무단복제나 불펌은 금지하며 오직 링크만을 허용합니다. 또한 인용된 이미지는 모두 표시된 해당 저작권자에게 권리가 있으므로 이를 무단으로 사용해서 발생하는 책임은 퍼간 사람 본인에게 있음을 알립니다. 아울러 본 블로그의 이미지 컷 등의 사용에 대한 저작권법 준수는 해당 공지사항을 참조하시기 바랍니다.

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secret

BLOG main image
페니웨이™의 In This Film
영화, 애니, 드라마, 만화의 리뷰와 정보가 들어있는 개인 블로그로서 1인 미디어 포털의 가능성에 도전중입니다.
by 페니웨이™


카테고리

All That Review (1632)
영화 (471)
애니메이션 (119)
드라마, 공연 (26)
도서, 만화 (99)
괴작열전(怪作列傳) (149)
고전열전(古典列傳) (30)
속편열전(續篇列傳) (40)
더빙의 맛 (3)
슈퍼로봇열전 (11)
테마별 섹션 (122)
웹툰: 시네마 그레피티 (15)
원샷 토크 (21)
영화에 관한 잡담 (203)
IT, 전자기기 리뷰 (123)
잡다한 리뷰 (54)
페니웨이™의 궁시렁 (144)
보관함 (0)

페니웨이™의 In This Film


Copyright by 페니웨이™. All rights reserved.

페니웨이™'s Blog is designed by Qwer999